대전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유성 온천의 매력에 풍덩, 유성의 즐거움에 흠뻑!
2019 유성온천문화축제, 온천수 건강물총대첩, 온천수샤워 DJ파티... 축제 명물로 자리잡아
2019-05-13 오후 10:28:30 주민석 mail jdh0355@hanmail.net

    (2019 유성온천문화축제장을 찾은 관람객들이 온천로 일원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뉴스피플아이) 유성구/ 주민석 기자 = 지난 10일 유성구 관내 온천로 일원에서 개막한 2019 유성온천문화축제가 알찬 결실을 거두고 12일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이날, ‘온천빠지고, 유성반하다!’라는 주제로 개최된 이번 축제에는 온천수를 활용한 100개의 다채로운 행사가 진행돼 전국 곳곳에서 축제장을 찾은 관광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

    (둘째 날과 셋째 날 오후 2시 온천로에서는 온천수 건강물총대첩이 열려 남녀노소 온천수를 맞으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첫날인 10일 계룡스파텔 광장에서 열린 개막식에는 케이윌, 노브레인, 에이프릴 등 인기가수의 축하공연 펼쳐졌고 이어 화려한 불꽃놀이가 갑천변을 수놓았다.

    둘째 날인 11일 오후에는 축제 대표 프로그램으로 자리 잡은 온천수 건강물총대첩이 온천로에서 펼쳐졌다. 이 행사에 참여하기 위해 아이들은 수영복을 입고 직접 각양각색의 물총을 챙겨오는 등 명실상부한 축제 대표 프로그램의 인기를 실감했다.

    (둘째 날과 셋째 날 저녁 계룡스파텔에서 열린 온천수샤워 DJ파티에 관람객들이 참여해 축제의 밤을 즐기고 있다.)

    또한, 6개 동 주민들과 대전방문의 해 시민서포터즈단, 관내 대학교 학생 등 1,500여 명이 참가해 천년온천 도시 유성의 과거와 현재, 미래를 다양하게 표현한 다함께 온천 거리퍼레이드도 펼쳐졌다.

    특히, 11일 오후 6시에는 220만 구독자를 보유한 인기 유튜버 창현의 거리노래방이 축제장을 찾아 유성의 숨은 노래 실력자들이 경연을 펼쳤으며, 진행과 동시에 유튜브(YouTube)로도 송출돼 축제장을 찾지 못한 누리꾼들에게도 유성온천문화축제의 즐거움을 선사했다.

    (온천로 일원에서 6개 동 주민들과 대전방문의 해 시민서포터즈단, 관내 대학교 학생 등이다 함께 거리퍼레이드를 진행하고 있다.)

    이어, 토요일과 일요일 저녁에는 계룡스파텔 광장에서 인기그룹 쿨의 김성수와 DJ DOC의 이하늘의 디제잉으로 온천수샤워 DJ파티가 개최돼 주말 밤 축제의 흥을 고조시켰다.

    한편, 두드림 공연장과 온천로 일원에서는 온천수의 분출을 기원하는 온천수신제, 착정놀이와 사라질 뻔한 유성고장의 소리를 복원한 유성농요가 진행돼 축제장을 찾은 방문객들에게 구수하고 흥겨운 전통가락 한마당을 선사하는 등 축제기간 내내 크고 작은 문화행사가 열렸다.

    (동 주민들이 10일 오후 온천로에서 진행된 온천수 나르기 대회에 참가해 온천수를 나르고 있다.)

    우선, 이 외에도 야외 족욕장에서는 눈꽃처럼 흩날리는 아름다운 이팝꽃 아래 온천 족욕체험이, 갑천변에서는 온천수 테마파크, 코끼리 열차 등 가족과 함께 할 수 있는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이밖에,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축제를 찾은 방문객들이 도심에서 온천을 즐기며 건강도 지키고 즐거운 추억을 쌓는 시간이 되었길 바란다, “구에서는 유성온천지구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노력을 펼치고 있는 만큼, 내년에는 더욱 더 신나고 즐거운 명품 온천축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이 11일 오후 온천족욕장에서 외국인 유학생들과 함께 족욕체험을 하고 있다.)

    <주민석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뉴스피플아이.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05-13 22:28 송고
    유성 온천의 매력에 풍덩, 유성의 즐거움에 흠뻑!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처리방침
    뉴스피플아이 등록번호 : 대전 아00228 (등록일자 2015. 04. 28)
    대전광역시 동구 소랑길 44(삼성동)  TEL : 042-637-5777  FAX : 042-637-5778
    발행/편집인: 주대환, 청소년보호책임자: 주대환
    Copyright© 뉴스피플아이. All right reserved. mail to : jdh0355@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