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대전시, 청렴 도시 대전’을 위해 민‧관이 뭉쳤다!
- 2019년 「대전광역시 청렴사회 민관협의회」 대표자 회의 개최 -
2019-07-08 오후 7:06:49 주대환 mail jdh0355@hanmail.net

     (허태정시장이 ‘청렴 도시 대전’을 위해 민관이 뭉쳤다"고 말했다)

    (뉴스피플아이) 대전/ 주대환 기자 = 대전시가 시민단체와 공공기관 및 기업 등 각계각층의 대표들과 함께 한자리에 모여 청렴문화 확산을 위한 본격적인 시스템 가동에 함께 나섰다.

    대전시는 지난 3일 오후 2시 대회의실에서 ‘2019년 대전광역시 청렴사회 민관협의회 대표자 회의를 열고 그 동안 공공부문에서만 힘써 오던 청렴문화 확산정책을 민간부문에까지 손을 뻗쳐 시민들의 눈높이에 맞는 청렴사회 대전부패 제로 대전의 목표를 향해 뜻과 지혜를 함께 모으기로 했다.

    이날은, 특히 공공부문 뿐만이 아닌 대전 사회 직능단체와 각 기업체 대표자 등 24인이 만나 그 동안 관 주도에서 벗어난 민간 주도의 깨끗한 청렴 1번지 대전을 위한 세부실천사항을 확인하고 승인하는 절차를 이행했다.

    이날, 협의회는 2018115일 협의회 구성 이래, 대전 시민사회 전반에서 요구되는 청렴문화 분위기에 동참하려는 충남대학교병원(원장 송민호)을 비롯한 8개 기관의 협의회 가입 신청을 승인했다.

              (대전시가 ‘청렴 도시 대전’을 위해 민관이 뭉쳤다)

    , 청렴문화 확산 및 부패방지에 대한 시민참여 활성화를 위해 오는 9계족산 청렴음악회추석 명절맞이 청렴캠페인’10유성 국화 마라톤 대회장 청렴캠페인 전개3개 행사를 승인하고 확정하면서 청렴에 대한 공동 목표 설정으로 공정하고 투명한 도시 만들기에 뜻을 함께하기로 했다.

    한편, 대전시는 기존에 협의회에 가입된 35개 기관단체와 이번에 추가로 가입된 8개 기관을 합해 43개 기관이 함께 참여하는 실무협의회를 분기별로 개최해 이행과제와 추진방법 등을 구체화 해 나갈 계획이다.

    이밖에, 허태정 대전시장은 부정청탁 및 금품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이 시행되면서 우리 사회에 도덕적 기준이 강화되면서 청렴에 대한 시민들의 눈높이와 기대수준도 높아지고 있다이번 청렴사회 민관협의회를 통해 시민사회가 함께 공감하고 참여하는 청렴문화를 발굴하고 공정사회를 만들어가는 매우 뜻깊은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주대환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뉴스피플아이.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07-08 19:06 송고
    대전시, 청렴 도시 대전’을 위해 민‧관이 뭉쳤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처리방침
    뉴스피플아이 등록번호 : 대전 아00228 (등록일자 2015. 04. 28)
    대전광역시 동구 소랑길 44(삼성동)  TEL : 042-637-5777  FAX : 042-637-5778
    발행/편집인: 주대환, 청소년보호책임자: 주대환
    Copyright© 뉴스피플아이. All right reserved. mail to : jdh0355@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