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대전 동구, 철도관사 철거 존치... 조합원들 의견 다틈! ·최교진 세종시교육감, 추석 맞아 공직윤리 강조! ·세종시의회 대학유치 특위, 충청권 7개 대학 관계자와 간담회 개최! ·대전시의회 문성원 의원, 추석맞이 따뜻한 나눔 실천! ·대전교육청, 글로벌 현장학습으로 해외취업문을 활짝 열다! ·대전 동구의회, 대전의료원 설립 촉구 결의안 채택! ·공군,“순국선열의 뜻을 이어가는 공군”다짐! ·대전 노은농수산물도매시장, 안심하고 이용하세요~ ·청주시 김항섭 청주부시장, 월오동 꽃묘장 방문! ·대전광역시의회 김종천의원, 「제주4·3사건 진상 규명 및 희생자 명예회복에 관한 특별법」 개정 촉구!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금산경찰서, 디지털 성범죄 피해 예방부터 철저히!
2020-05-28 오전 10:46:29 주민석 mail jdh0355@hanmail.net

        (금산경찰서 여성청소년계 박태규 경위) 

    (뉴스피플아이) 금산/ 주민석 기자 = 온 세계를 두려움으로 몰아넣고 있는 코로나19 속에서도 향후 4년을 이끌 정치 선량을 뽑는 국회의원 총선거 정국 속에서도 대한민국 온라인과 미디어를 장악하며 떠들썩하게 만든 사건이 있다. 바로“n번방, 박사방으로 불리는 디지털 성착취 사건이다. 

    그동안 경찰의 신속하고 조직적인 수사로 박사, 갓갓, 부따 등 n번방·박사방사건의 주범들이 속속 검거되고 공모자들에 대한 수사도 계속 진행 중에 있다. 

    이러한 디지털 성착취 사건에서 눈여겨 볼 점은 운영자와 이용자 중 상당수가 미성년자이고 피해자 가운데 청소년이 많다는 것인데 큰 충격이 아닐 수 없다. 부모들은 혹시 내 아이도 디지털 성범죄의 가해자나 피해자가 되지 않을까 불안해하면서 아이들에게 어떻게 해야 할지 고민하고 있다. 

    앙대학교 김누리 교수는 한 방송에서 독일과 한국교육의 차이에 대해 강의하면서 독일은 성교육을 중요하게 여긴다고 했다. 성교육이 중요한 이유는 성()은 생명, 인권과 관계된 영역으로 강한 책임감이 필요하기 때문에 성() 한 자기 결정권은 인정하면서 의사에 반하는 성희롱·성폭력은 있을 수 없는 일로 반사회적 범죄로 엄단해야 한다는 것이다. 

    성가족부에서도 최근 디지털 성범죄 근절을 위하여 아동·청소년과 보호자가 활용할 수 있는 디지털 성범죄 예방을 위한 7가지 안전수칙을 제안했다. 

    안전수칙의 핵심은 어떤 행동을 하더라도 상대방의 동의를 얻어야 한다는 것, 개인정보를 주지 말 것, 혹시라도 문제가 발생했을 시 절대 혼자서 해결하지 말 것, 어떤 일이 발생했든 절대 아이의 잘못이 아니라는 것을 알려 주는 것 등이다.

    디지털 기기를 쉽게 접하는 아동·청소년들이 성범죄의 위험에 노출되지 않도록 가정과 학교에서 올바른 성교육과 디지털 성범죄예방교육이 절실히 요구된다.  

                             금산경찰서 여성청소년계 경위 박태규

    <주민석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뉴스피플아이.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20-05-28 10:46 송고
    금산경찰서, 디지털 성범죄 피해 예방부터 철저히!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처리방침
    뉴스피플아이 등록번호 : 대전 아00228 (등록일자 2015. 04. 28)
    대전광역시 동구 소랑길 44(삼성동)  TEL : 042-637-5777  FAX : 042-637-5778
    발행/편집인: 주대환, 청소년보호책임자: 주대환
    Copyright© 뉴스피플아이. All right reserved. mail to : jdh0355@hanmail.net